복지정보

본문 바로가기

복지정보

> 열린마당 > 복지정보

장애인체육회, 장애인실업팀 지원으로 선수들에게 안정적인 훈련여건 마련 <복지뉴스, 2020-05-20>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4회 작성일 20-05-21 09:34

본문

장애인체육회, 장애인실업팀 지원으로 선수들에게 안정적인 훈련여건 마련

올해 기존팀 13개, 창단팀 6개, 특별지원팀 2개 등 총 21개 팀 지원

조시훈 기자|승인2020.05.20 10:27

대한장애인체육회(회장 이명호)는 2020년 장애인실업팀 총 21개 팀을 지원키로 했다.

장애인실업팀지원은 공기업(공공기관), 지방자치단체, 민간기업 등을 대상으로 한 공모사업으로 기존팀, 창단팀, 입단팀으로 구분하며, 심사위원회 평가를 통해 지원팀을 선정한다.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지난 3월 창단팀 지원 공모를 통해 9개 지원팀 중 6개 팀을 선정했으며, 기존 13개 팀은 올해도 계속 지원키로 했다.

76439_16742_3825.jpg

특히 올해는 특별지원팀 2개를 추가 지원한다. 특별지원팀은 창단부터 지금까지 우수 운영사례로 평가받은 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 휠체어농구팀과 강원도장애인체육회 보치아팀이 선정됐으며, 각 3000만원을 지원키로 했다.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장애인 선수들에게 경제적 기반 구축과 안정적인 훈련여건 마련 및 경기력향상을 위해 2012년도부터 장애인실업팀 지원사업을 펼쳐오고 있으며, 2012년 이후 81개 팀을 지원해왔다.

지원금은 단체종목 최대 1억 2000만원 이내, 개인종목 최대 8000만원 이내에서 지원되며, 매년 평가를 통해 최대 4년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단, 입단팀은 장애인선수를 신규로 채용하는 비장애인/장애인실업팀을 대상으로 선수 1인당 최대 2500만원 이내 1년(단년) 지원한다.

그 동안 장애인실업팀 지원을 통해 패럴림픽대회 및 국제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사례도 있다. 2013년 창단된 충청남도보치아실업팀은 2016 리우패럴림픽에서 김한수, 최예진 선수가 혼성 복식에서 은메달을 획득하였고, 2013년 창단된 부산장애인체육회실업팀에 소속된 수영의 조기성은 2016 리우패럴림픽에서 3관왕을 달성했다.

한편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올해 하반기에 장애인실업팀 창단팀 지원 추가공모를 통해 장애인실업팀을 확대할 계획이다. 

조시훈 기자  bokji@bokjinews.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48821] 부산광역시 동구 중앙대로 196번길 12-3, 10층(초량동, 부산장애인종합회관)  TEL.051-783-8308 / FAX.051-302-8308
Copyright © 2018

(사)부산장애인여가활동지원협회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 bygh93@blafp.or.kr    홈제작 www.fivetop.co.kr